금창록 주 프랑크푸르트 총영사
2019 베스트공관장상(賞) 수상

금창록 주프랑크푸르트 총영사가 월드코레안 신문사가가 주관하는 ‘2019 베스트공관장상(賞)’ 수상자로 선정됐다.

금창록 주프랑크푸르트 총영사는 베를린장벽 붕괴 30주년을 맞아 진행된 유럽한인청소년 통일캠프 발대식에 참여하고, 독일한인입양인 한뿌리 공감 강연회에도 함께해 격려했다. 또 현지에서 경찰, 변호사 등으로 활동하는 동포 2세 및 독일 입양인단체(KAO) 관계자를 관저로 초청해 동포2세 및 입양인들의 소통과 교류를 지원하는 등 차세대와 입양인에도 각별한 관심을 쏟아 교민사회의 호평을 받았다.

1991년 외무부에 입부한 금창록 총영사는 주독일대사관 서기관, 주요르단대사관 서기관, 주벨기에유럽연합대사관 참사관, 외교부 중유럽과장, 주오스트리아대사관 공사참사관, 주독일대사관 본분관장 등을 역임했다. 금 총영사는 박선유 재독한인회연합회장, 유제헌 유럽한인총연합회장, 최영근 독일남부지역한인회장협의회장 등의 추천을 받았다.

2020년 1월 14일, 1155호 3면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