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독일 대한민국대사관,
고령 동포 대상 한식도시락 나눔행사 개최

주독일 대한민국대사관은 음력설(2월 12일)을 맞아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할지역 고령 동포 대상으로 한식도시락 나눔행사를 2.10(수)~11(목)간 개최하였다.
이번 나눔행사에서 대사관은 베를린 소재 동포 비영리 사회복지 단체인 ‘해로’의 도움을 받아, 80세 이상 고령자 혹은 요양등급 소지자 대상으로 대사관 요리사가 정성스럽게 준비한 한식도시락 100여개를 전달하였다.
이번 나눔행사는 펜데믹 상황과 봉쇄조치 장기화로 인해 우리 모두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특히 이국타향에서 음력설을 쓸쓸히 보내고 계신 고령층 동포 혹은 요양 중인 동포들과 함께 정을 나누고 따뜻한 위로를 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우리 대사관은 재외동포사회가 코로나19 상황을 무사히 극복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동포단체 등과 긴밀히 협력하며 필요한 지원을 제공하고, 재외동포 안전 및 편익 증진을 위해 계속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1206호 3면, 2021년 2월 12일

Print Friendly, PDF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