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포신문 (Koreanische Wochenzeitung Kyoposhinmun)
창간일 : 1995년 11월 17일 (PVSt. DPAG, entgelt bezahit K 14 131)
주소(Addr.): Erbacher Str. 2, 65197 Wiesbaden Germany
대표전화(TEL) : +49 100611 2048 451
팩스(FA) : +49 100611 2048 453
E-mail: kyopo@kyoposhinmun.de

발행인 : 조윤경
전 화 +49 611 2046 451
팩 스 +49 611 2048 453
kopo@kyoposhinmun.de

편집장 : 조인학
전 화 +49 611 2048 451
핸드폰 +49 178 5004 28
redaktion@kyoposhinmun.de

편집기자 : 조윤선
전 화 +49 611 2048 452
팩 스 +49 611 2046 453
werbung@kyoposhinmun.de


교포신문
은 1995년 창간한 종합주간신문으로 독일은 물론 유럽에 거주하는 교민들의 소식과 정보 전달에 힘쓰고 있습니다.

교포신문을 정기 구독하시면 신청하신 주소로 편하게 받아 보실 수 있습니다. 
교포신문을 애독하는 교민들이 광범위한 지역에 생활하고 있기에 광고에도 큰 효과가 있습니다. 많은 구독을 바랍니다.